'요르단의 돌풍' 호주·시리아 연파하고 가장 먼저 16강 확정 -

큐브스포츠 0 421

15471758033157.jpg

시리아전에서 골을 넣고 기뻐하는 요르단 선수들. (사진=AFC 제공)
요르단의 돌풍이 이어졌다. 아시안컵에서 가장 먼저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요르단은 11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 칼리파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시리아를 2대0으로 격파했다.

이미 1차전에서 디펜딩 챔피언 호주를 1대0으로 꺾었던 요르단은 2승(승점 6점)과 함께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남은 팔레스타인전과 관계 없이 최소 조 2위를 확보했다.

요르단은 B조 최약체나 다름 없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09위. 호주가 41위, 시리아가 74위다. 팔레스타인도 99위로 요르단보다 앞선다.
프린트
0 Comments

sexting
OK
바나나몰
메가토토

전체 스포츠 팀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