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의 벽 실감' 박항서 감독 "예멘전 반드시 이기겠다" -

큐브스포츠 0 667

15473054244654.jpg

박항서 감독. (사진=AFC 제공)
"이란의 높은 벽을 넘기는 어려웠습니다."

베트남 박항서 감독도 격차를 인정했다. 동남아시아 최강으로 자리매김한 베트남이지만, 아시안컵에서는 연패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포기는 없다. 예멘과 최종전은 승리로 장식하겠다는 다짐이다.

베트남은 12일(한국시간) 열린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D조 2차전에서 우승후보 이란에 0대2로 패했다.

이라크, 이란에 연패한 베트남은 16강 진출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일단 예멘과 최종전에서 승리한 다음 6개조 3위 가운데 4개팀에 주어지는 16강 진출권을 노려야 하는 상황이 됐다.

박항서 감독은 이란전에서 패한 뒤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지만, 이란의 높은 벽을 넘기는 어려웠다"면서 "팀 전력의 간격을 단기간 좁히는 것은 쉽지 않다. 스즈키컵을 통해 강한 팀과 경기하면서 팀과 선수들이 발전했다. 베트남은 젊은 선수로 구성됐기에 앞으로 더 발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린트
0 Comments

sexting
OK
바나나몰
메가토토

전체 스포츠 팀순위